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3차원 LCD TV, 오는 7월 안방시대 열릴 듯

Digital News/IT Trend

by 마루[maru] 2009. 6. 18. 12:50

본문

반응형

LG전자가 국내 최초로 '3차원 LCD TV (모델명: 47LH50)'를 본격 출시한다고 밝혀 오는 7월말이면 안방마다 편광안경을 구비하고 보다 리얼하고 공간감이 살아있는 3차원 3D영상을 안방에서 쉽게 즐길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3차원 LCD TV

LG전자 ‘3차원 LCD TV(모델명: 47LH50)’

국내 최초로 출시되는 LG전자 ‘3차원 LCD TV(모델명: 47LH50)’은 시청 거리와 방향의 제약은 물론, PC의 도움 없이도 누구나 가정에서 3D 영상을 손쉽게 즐길 수 있도록 LG전자의 차세대 영상 기술을 집약했다고 합니다.

3D 전송 회로가 입력된 입체 영상신호를 LCD 모듈에 맞게 좌, 우 영상신호로 바꾸어 전송을 하고 LCD 모듈 내부에 부착된 3D 필터를 통해 화면을 구성하고 이어 시청자가 착용하는 편광안경이 좌, 우측 눈에 각각 해당 화면만을 통과시켜 실제 현장과 같은 3D 영상을 눈앞에 구현하도록 되어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3차원 LCD TV

LG전자 ‘3차원 LCD TV(모델명: 47LH50)’

예를 들어, 총격전 장면에서 총알이 시청자 앞으로 날아오거나, 긴박한 자동차 추격 장면의 경우 자동차가 실제로 돌진하는 듯한 효과를 완벽히 구현해 냄으로써 일반 가정의 거실에서도 손에 잡힐 듯 생생한 3D 입체영상을 즐길 수 있는 '3차원(3D) LCD TV' 안방시대를 열게 될 것으로 보입니다.

또, TV와 PC를 연결해 PC 그래픽 카드의 도움을 받아야 하는 불편 없이 3D DVD 플레이어나 블루레이 플레이어 등 다양한 외부 입력장치를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게 해 사용성과 편리성 부분에도 세심한 배려를 한 것으로 보입니다.

3차원 LCD TV, 세계 시장 전망도 밝다.

아직은 익숙치 않은 3차원 LCD TV의 세계 시장전망은 어떨까요?
시장조사기관 인사이트미디어(InsightMedia)는 세계 3D TV 시장이 내년 680만대에서 2011년 1,750만대, 2012년 3,120만대 규모로 급속히 증가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어 앞으로 3차원 LCD TV의 글로벌 시장규모가 나날이 커질 것으로 보여 우위를 선점하는 것도 전략적으로 중요한 부분입니다.

이에 권희원 LCD TV사업부장(부사장)은 “고화질 3D TV 제품 확대와 콘텐츠 업체와의 쌍방향 협력을 통해 차세대 TV의 대명사가 될 3D TV 시장을 선점할 것”이라고 말했으며, 앞으로 영화사, 방송사, 게임업체 등을 중심으로 활발히 진행되고 있는 3D 콘텐츠 보급 작업도 올해 게임 등을 시작으로 내년 영화, 위성방송 등으로 급물살을 탈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