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디자인 프로젝트! 시련은 있어도 실패는 없다.

Design News/Design Column

by 김현욱 a.k.a. 마루 2007. 4. 7. 09:00

본문

반응형
시련은 내일의 성공을 예견한다.

2박3일 동안 잠을 설쳐가면서 정말 숨가쁜 일정을 소화했던것 같다.

프로젝트 수행결과는 성공적이고, 클라이언트 측도 만족함을 표시했다.
하지만, 아쉽게도 내부적으론 출혈은 예상보다 심했다.

순간의 방심, 아니 안일함이 미연에 막을 수 있는 시행착오를 자처하고 만 까닭이다.
늘상 후배들에게 강조하고 또 강조하는 부분을 스스로 무시하고 간과한 탓에 그 동안의 열정과 수고가 물거품처럼 사라져버린 것이다. 지금와서 후회해도 소용도 없고 나타난 결과만으로 평가를 받는것이 냉정한 프로세계의 엄격한 불문율인 것이다.

P.D.S {PLAN(목표설정 및 계획수립) - DO(행동 및 실행) - SEE(평가분석 및 비교검토)} 관리사이클을 업무철학으로 여기고 지금까지 모든일을 처리해 온 자신이 이번 일에는 무슨 일로 원칙을 깨뜨리고 바로 실행에 들어갔는지 마냥 후회스럽기만 하다.

디자인 작업에 있어 가장 중요한 부분이며, P.D.S관리사이클 중 PLAN 부분에 속하는 현장실척과 타케팅 정보들을 제대로 분석정리해 놓고 그 일을 수행하면 시간과 경비, 그리고 업무의 효율성을 최대로 끌어올릴 수 있다는 것을 십여 년 간의 현장체험으로 몸소 익힌 바 있음에도 불구하고 너무나도 어이없게 순간의 방심과 안이함이 큰 출혈을 감당하는 원인이 되고 말았으니 자신이 안타까울 뿐이다.

사전 소요자재비용 산출을 하지 않아서 예상금액을 초과하는 것으로 출혈은 시작 되었다.
설상가상으로 현장에 직접 실척하지 않고 넘겨받은 도면자료와 전달받은 자료들로 토대로 외주가공을 발주처리한 까닭에 두 번이나 가공을 하게 되었고, 이로 인해 예정시간을 초과해서 일을 마무리하는 어처구니 없는 상황에 맞닥드리고 말았다는 것! OTL...

이번 일을 경험으로 디자인 프로젝트 계획수립의 중요성을 깨닫게 되었음에 위안을 삼고 내부적으로 입은 상흔은 서둘러 치료하도록 하자. 여기서 흔들리면 다가오는 두 번째 프로젝트까지 영향을 끼칠 수 있는 상황이다. 경제적인 손실은 발생했다고 하나, 클라이언트에게 만족감을 느끼게 하였으니 절반의 성공은 거두어 들인것이 아니겠는가?

이제 오프라인 일들은 거의 마무리가 되었다.
남은 프로젝트는 거의 사무실에서 그래픽디자인 작업으로 마무리해야 하는 일들이다.
오프라인 프로젝트 때문에 한 동안 블로그에 많은 신경을 쓰지 못했었다.

두번째 일들로 일정이 여유롭지 못하지만, 그래도 간간히 블로그에 포스팅을 할 수 있는 여유는 만들 수 있기에 다행이다.

[오늘의 교훈]
시련은 있을지라도 실패는 없다.
실패는 성공의 어머니.
철저히 검증하고 계획을 수립하라 그러면 반드시 성공할 수 있다.
눈으로 확인하고, 발로 뛰어라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