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직장인 70%, 명함이 내 이미지, 업무에 영향 미쳐

분류: Design News/Design Trend 작성일: 2015.04.09 16:27 Editor: 마루[maru]

사회생활 또는 비즈니스 세계에서 명함은 필수요소이며, 가장 기본이 되는 커뮤니케이션 도구이기도 하다. 그런 이유에서인지 사회생활을 잘하는 것은 명함을 뿌리고 관리하는 것에서 시작된다는 말도 있다. 그렇다면 실제로 직장인들은 명함이 사회생활에 얼마나 영향을 미친다고 생각할까?


구인구직 정보를 제공하는 벼룩시장이 남.여 직장인 810명을 대상으로 ‘직장인의 명함 활용’에 대해 조사한 결과, 명함을 갖고 있는 40.4%가 자신의 이미지 또는 업무에 ‘다소 영향을 미친다’ 답했고, 29.3%는 ‘매우 영향을 미친다’라고 답했다. 반면 ‘영향이 전혀 없다’고 답한 직장인은 3.7%에 그쳐 직장인 상당수는 명함이 사회생활을 하는데 있어 영향을 준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명함을 주고 받는 횟수는 얼마나?

월 평균 주고 받는 명함의 수를 묻는 질문에 ’10장 이내’라고 답한 비율이 44.8%로 가장 많았고, ‘거의 주고받지 않는다’라고 다한 직장이도 30.7%나 되어 실제로 명함을 주고 받는 횟수는 많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명함 사용용도, 자신의 가치와 지위를 드러내는 도구로 활용

명함의 사용용도에 대해서는 ‘업무 목적으로 사용’이라는 대답이 41.9%로 가장 많았으며 ‘공식적인 자리에서 자기소개 시 사용’(28.9%), ‘사적인 자리에서 소속, 직함 등 나를 알리기 위해 사용’(20.7%)이 뒤를 이었다. 명함이 업무나 비즈니스를 할 때 자신을 드러내는 이름표 역할 뿐 아니라 자신의 가치와 지위를 드러내는 도구로 활용되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명함 예절, 자리에 놓고 가는 것은 가장 실례

가장 실례가 되는 명함 예절로는 ‘받은 명함을 자리에 놓고 가는 것’(39.6%)이 1위로 꼽혔다. 이어 ‘받은 명함에 필기를 하는 것’(19.3%), ‘명함교환 전 명함을 미리 준비하지 않고 어수선하게 찾는 것’(18.5%), ‘명함을 건네 받은 다음 바로 가방이나 지갑에 넣는 것’(14.1%), ‘명함을 한 손으로 건네고 받는 것’(8.5%) 순이었다. 


명함 관리는 아직 소극적, 스마트폰 앱 통한 관리 11.5% 수준.

한편 명함 관리 방법이 다양해졌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명함 관리에는 소극적인 경향을 보였다. 명함 관리 방법에 대한 질문에 10명 중 7명이 ‘명함통, 명함지갑 등에 보관하며 관리’(70%)한다고 응답했으며 ‘자모순으로 정리할 수 있는 명함첩에 관리’(16.3%),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통한 명함 관리’(11.5%) 등의 방법을 주로 이용한다고 답했다.


이 밖에 가장 기억에 남는 명함으로 ‘종이가 아닌 금속, 우드, 플라스틱 등 다른 소재로 만들어진 명함’(29.3%)을 꼽았다.

<출처 - 뉴스와이어 보도자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글에 대한 여러분 의견을 남겨 주십시오. 감사합니다!


우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