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콘텐츠코리아 랩(CKL)의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창작자들은 앞으로 한글 폰트 전문 디자인 기업인 산돌커뮤니케이션의 주요 폰트를 무료로 사용하고 이를 활용해 2차 저작물도 만들 수 있게 된다. 


콘텐츠코리아 랩콘텐츠코리아 랩 사이트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와 산돌커뮤니케이션은 CKL 참여 창작자들에게 대한 폰트 무료 제공을 주 내용으로 지난 6월 10일 체결한 업무협약과 관련한 실무협의를 3일 마쳤다. 


이번 실무협의에서 양측은 CKL 프로그램 중 콘텐츠 융합 창작을 위한 ‘창작능력 배양’ 과정에 참여하는 창작자들에게 산돌커뮤니케이션이 운영하는 폰트 서비스인 ‘산돌구름’을 통해 1년간 365종의 주요 폰트에 대한 라이선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산돌구름 웹사이트산돌구름 사이트


양측은 또 CKL의 심화 프로그램으로 프로토타입까지 제작해 볼 수 있는 ‘집중지원’ 과정 참여 창작자들에게는 이 폰트를 활용한 2차 저작물을 마음껏 만들 수 있도록 허용하는 한편, 매달 업그레이드되는 폰트의 사용권한을 추가로 제공하기로 했다. 


양측은 이와 함께, 창작자들이 효과적으로 폰트를 활용할 수 있도록 홍보, 교육, 행사 등도 함께 진행하기로 했다. 


한편, 양측은 향후 창작자들이 저작권 저촉 여부를 고민하지 않고 창작에 필요한 폰트를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도록 산돌의 폰트를 ‘콘텐츠 아카이브’에 포함하는 부분에 대해서도 협력하기로 하고 구체적인 협의를 진행하기로 했다. 


한국콘텐츠진흥원 박경자 콘텐츠코리아 랩 본부장은 “개별 창작자들이 폰트를 구매하기에는 부담스러웠던 것이 사실”이라면서 “이번 업무협약으로 보다 자유롭고 안정적으로 창작을 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고 콘텐츠 업계의 폰트에 대한 관심과 활용도 높아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글에 대한 여러분 의견을 남겨 주십시오. 감사합니다!


우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