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정적인 건물 외관에 생동감과 비주얼적 퍼포먼스가 연출되어 주위 사람들의 발길을 멈추게 하고 시선을 사로잡는 미디어 파사드(Media Facade).  실존 공간과 전혀 다른 4차원 공간이 만들어 지고 그 속으로 마치 빨려 들어가는 느낌에 흥분감을 감추기 힘들어진다.

차세대 미디어 파사드

차세대 미디어 파사드 사례 - 디스트릭트

건물 외벽에 LED를 부착하여 영상을 구현하던 기존의 방식에서 진일보하여 건축물과 조형물을 마치 스크린처럼 사용하여 다양한 영상 효과를 나타내는 하이테크놀리지 미디어 영상 기술인 미디어 파사드(Media Facade). 국내 최초의 차세대 미디어 파사드 프로젝트 사례를 소개한다.

국내 기업인 디스트릭트는 미디어 파사드를 소개하기 위해 그동안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왔고, 그 결과 희망고 패션쇼와 서울대 산학 프로젝트를 통해 차세대 미디어 파사드를 국내 최초로 선보이게 되었다.

희망고 패션쇼 / 그랜드 하얏트 그랜드 볼륨(2009. 11. 27)


Himango 3D Media Facade Fashion Show (Opening) from d'strict on Vimeo.

서울대 산학 프로젝트 / 서울대 문화관(2009. 12. 10)

Next Generation 3d media façade: Seoul National Univ & d'strict from d'strict on Vimeo.

디스트릭트(d'strict)는 이번 미디어 파사드 프로젝트에서 건물 외벽에 LED를 부착하여 영상을 표현하던 기존 미디어 파사드와 달리 3D 공간 스캐닝을 통해 건물 외벽에 직접적으로 2.5D 입체 영상을 구현하는 차세대 방식을 채택했다. 즉, LED에 단순히 흘러가는 영상과 달리 마치 건물이 튀어나오고 들어가거나, 조각조각 깨어지고, 물이 쏟아져 나오는 등의 환상적인 영상 연출이 가능하게 된 것이다.

실제로 존재하는 공간에 마치 가상의 공간과도 같은 영상을 투사하여 전혀 새로운 공간인 4D 공간을 만들어내는 것이 바로 차세대 미디어 파사드의 특징이다.

국내 최초의 차세대 미디어 파사드를 위해 앞장서 온 디스트릭트에서는 이러한 미디어 파사드의 국내 데뷔에 조금 특별한 의미를 담기도 했다. 희망고 패션쇼는 3만원의 기부금으로 100년간 자라는 망고나무를 심어 아프리카의 기아와 빈곤을 해결하고자 하는 자선 패션쇼로, 서울대 프로젝트는 기업과 학교 간의 공동 연구를 통해 후진을 양성하고자 하는 산학협력 프로젝트로 진행되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글에 대한 여러분 의견을 남겨 주십시오. 감사합니다!
  1. Favicon of http://ellif.tistory.com BlogIcon Ellif 2009.12.19 14: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좋은 프로젝트 인것도 좋고, 제작진도 많이 수고하셨는데,
    그게 특정 기업과 연관되는걸 빼면.. 최고의 프로젝트입니다.

    • Favicon of http://www.designlog.org BlogIcon 마루[maru] 2009.12.21 00: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떤 특정기업이 연관된 건지 알려 주실 수 있나요?
      Ellif님. 오랫만에 뵙고 인사를 나눌 수 있어 반가운 마음입니다.^^ 자주 소통하지 못해서 죄송해요.

  2. Favicon of http://ramzy.tistory.com BlogIcon 상상쟁이다람쥐 2009.12.21 16: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건축도 시대에 흐름에 맞추어 진화하고 있죠...
    아직은 파사드에 국한된 이야기지만 언젠가는 대화하는, 혹은 숨쉬는 인터랙티브 아키텍쳐가 도래할 날이 머지않아 오지 않을까 하고 생각합니다^^

  3. Favicon of http://hotstuff.kr BlogIcon 핫스터프 2009.12.21 23: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너무 인상적인 모습입니다!!
    모름지기 건축물이란 건축자재에서 그 건축물의 스타일이 결정된다고 생각했는데,
    LED 기술을 이용하니 자재에서 만들어 낼 수 없는 다이내믹함과 완벽한 새로움을 만드는 것이 가능하네요.
    푹 빠졌습니다!!ㅜㅜ

  4. Favicon of http://dj-dream.com BlogIcon 돼지꿈 2009.12.22 15: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말그대로 건축물이 대현 캔버스가 되는거 군요. 이번에 빛 축제보면 광화문 대형빌딩을 이용해서 하기도 하더라고요. http://icreater.tistory.com/28

    저거 보다보니 실제 건축물 골조 후 마감재 전에 맵핑해보는 프로젝터 툴로 사용해도 되지않을까 생각이 드네요. 컬러도 바꿔보고 재질도 입혀보고.,, 인터렉션 기반은 모셥그래픽들이 이제 웹을 뛰쳐나오기 시작하는군요.
    은 사장의 포스가 남다르다 들었습니다. 디스트릭스는 좀 멋진 도전을 계속해나가네요. 젊


우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