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공공디자인, 한.일 공항을 체험해보니

분류: Design News/Public Design 작성일: 2008.12.14 07:52 Editor: 마루[maru]

공공디자인 한.일 비교 체험, 공항시설 및 안내사인 기능성 비교.

공항은 국가의 출입 관문이자 외국인으로 하여금 그 나라의 첫 인상을 결정짓게 하는 중요한 기능성을 가지고 있다. 그러므로 공항의 모든 시설 및 안내사인 시스템의 기능성이 가지는 역할은 매우 높다고 할 수 있다.

특히 공항의 경우 다른 출입관문과 달리, 츨.입국 및 환승, 기타 절차로 인해 평균 2시간 이상의 체류하게 되어 공공시설물과 접촉할 수 있는 기회도 많아 그로 인해 국가의 공공디자인 수준과 역량을 가름하는 척도로 생각하기 쉬운 공간이기도 하다.

김해국제공항 시설물과 안내사인 시스템

이번 공공디자인 한.일 체험비교를 통해 김해국제공항과 일본 나리타국제공항의 주요 시설 및 안내사인의 기능성을 관심 있게 살펴보았다. 물론 규모면에서 김해국제공항보다는 일본 나리타국제공항이 훨씬 큰 편이지만 지난 대만 여행 시 거쳐 간 인천국제공항의 시설물을 이미 살펴 본 바 양국의 공항시설물을 비교하기 보다는 일본의 사례를 통해 특별한 차이점이 무엇인지를 찾아내는 것으로 공공디자인 체험기의 방향을 잡기로 했다.

깨끗하고 친절한 나라, 첫 인상 남겨주기

입국 시 처음 만난 나리타공항의 첫 인상은 인천국제공항보다 조금 작은 규모의 느낌이었지만 많이 닮은 구석이 있었다. 본 청사와 환승 청사로 원활하게 유도하는 안내사인도 깔끔하게 잘 정리되어 있었고, 무인 모노레일을 통해 입국 여행객을 이동시키는 것이 인천국제공항과 특별한 차이점을 느끼기는 어려웠다.

일본 나리타공항 시설물과 안내사인 시스템

입국 수속을 밟는 장소로 이동하는 통로에 마련된 방문환영 인형 조형물과 현판이 일본에 도착했음을 실감케 했고, 크고 작은 픽토그램과 일, 영, 중, 한국어로 화장실 사인은 인상적이었다. 특히 남.여 공동화장실 옆에 여자화장실이 따로 마련되어 있는 점은 한국에서 쉽게 찾아 볼 수 없었던 까닭에 유난히 눈길을 끌었고, 그것은 아이를 동반한 여성들이 보다 편하게 볼 일을 볼 수 있도록 배려하고 있음을 엿볼 수 있었다.

수화물 수취와 농산물 검역 안내판은 물론 곳곳에 한국어를 병기해 놓은 것이 인상적이었다. 아무래도 인접국가라 자주 찾은 한국인 관광객을 배려한 것으로 생각되었다.

연계시스템의 청결함의 연속, 깨끗한 나라 인상심어

청결함이 돋보이는 공항 지하철역 구내

공항 지하로 연결된 역 구내는 특별히 청소하는 사람도 보이지 않았는데 정말 깨끗해 바닥에 드러누워도 괜찮을 것 같았고 조금은 한국의 지하철 역 구내 모습과는 비교되는 부분이기도 했다. 도심으로 연결하는 지하철의 역의 유도사인들도 중구난방 어지러운 규격과 형태가 아닌 가급적 주변 환경과 균형과 조화를 이루는 배치를 보여 사소한 것에도 세심한 면을 보이는 일본 국민성을 조금이나마 엿볼 수 있었다.

비흡연자와 청결한 공항 유지 시스템

흡연자를 위한 부스지만 비흡연자를 배려하는 목적이 크다.

출국 시 좀 더 여유시간이 있어 입국 시 보지 못했던 나리타국제공항의 면면을 꼼꼼하게 살펴볼 수 있었는데, 특색 있는 부분을 엿볼 수 있었다. 가장 먼저 눈길을 끄는 것은 비흡연자를 위해 흡연실이 공항 내부에 따로 마련한 것은 공통점이지만 공항 외부에도 별도의 흡연실을 마련해 두었다는 점이었다. 이것은 오픈된 공간이지만 비흡연자를 보호하고 청결한 공항시설을 유지하기 위한 방법론에서 고려해 볼 필요성이 있지 않았나 싶다.

복층구조로 쾌적한 공항을 유지하다.

나리타공항

시즌의 흐름과 일본 문화를 느끼게 만드는 출국장 조형물과 벽화

나리타공항

쇼핑몰과 푸드코드를 복층구조로 활용

인천국제공항도 마찬가지지만 나리타공항은 출국장의 층고가 꽤 높은 편이였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출국절차를 밟는 공간과 달리 쇼핑공간과 푸드코트(Food Court) 영역을 복층으로 분리하여 출국장에 음식냄새와 쇼핑객의 유동으로 인한 혼잡을 배제시켜 쾌적한 공항 유지할 수 있는 효과적인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었다.

간결하고 시인성 높은 픽토그램 유도사인 시스템, 공항 흐름을 빠르게

나리타공항

알파벳 문자로 시인성 높게 구분한 체크카운터 사인시스템

픽토그램을 활용한 안내사인 시스템의 효과적인 배치

공항은 내국인과 함께 수많은 외국인이 함께 이용하는 공간이므로 공항시설을 안내하는 사인시스템의 효과적인 운용이 절실히 요구되는 곳이다. 그런 까닭에 픽토그램을 이용한 사인시스템을 적용하는 게 일반적인데 국내 공항과 달리 나리타공항의 픽토그램은 간결하면서도 시인성이 높은 형태와 크기로 되어있어 공항 이용객들의 시인성을 높여 공항의 흐름을 빠르게 적응할 수 있는 접근성과 통제기능을 적절하게 발휘하고 있었다.

나리타공항

나리타공항의 안내사인 시스템

공항시설과 안내사인의 기능성 비교에 있어서 공항의 시설적인 면과 제반 시스템 운영에 있어서는 별다른 차이를 느끼지 못했고, 일부분은 국내 공항 시설과 시스템이 더 월등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하지만 안내사인의 기능성과 비흡연자를 배려하는 부분, 공항 환경 및 연계시설의 청결 유지하는 시스템은 우리가 좀 더 관심을 가져 볼 부분이었고, 한국을 방문하는 외국인에게 공항을 통해 어떤 첫 인상을 심어주고 있는가를 생각해보게 만들었다.

이번 한.일 공공디자인 비교 체험 프로젝트는 한국블로그산업협회 블로그 지원사업 '블로거, 네 꿈을 펼쳐라!'의 지원을 받아 진행되고 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글에 대한 여러분 의견을 남겨 주십시오. 감사합니다!
  1. Favicon of http://russiainfo.co.kr BlogIcon 끄루또이 2008.12.14 16: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멋드러진 글입니다. 마루님의 정성이 돋보이네요. 다음글도 기대가 됩니다. 화이팅~!

  2. Favicon of http://poem23.com BlogIcon 학주니 2008.12.15 10: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확실히 깔끔과 친절은 일본이 한국보다는. -.-;

  3. 아호 2008.12.17 00: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공항은 일본 하고 비교 하지 마세요..
    한국 공항 후짐...
    화장실 함 가보시고 말씀 하시길.... 청결함의 차이를 느낄껍니다.
    걸레로 훅~~ 치운거랑.....
    걸레로 꼼곰히 치운거랑...느낌을 안다면.... 나리타를 사랑하게 될겁니다.

    • 2008.12.22 18: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적당히 해라..

      이 넘의 일빠들은 박멸도 안되나..

      김포나 인천공항 수준이면 세계적인거다.

      거기 일하는 사람들 욕하지말고 니 마음가짐이나 깨끗이하렴.

    • 넌누구냐 2009.02.28 2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호 는.. 오사카말로 욕인데 ㅋㅋㅋ

  4. Favicon of http://dangunee.com BlogIcon 당그니 2008.12.23 05: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호..디자인 감각으로 보시니까 저도 새롭게 보이네요^^

  5. mrwhatever3000 2008.12.24 03: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아호님, 저는 나리타는 이용객들이나 관리면에서 더깔끔하고 인천공항은 시설면에서 더좋다고 생각하지만 그건 둘째치고, 쩝님의 댓글에는 신경쓰지마소. 울나라 아직도 남잘하는거 이야기하면 일빠니 사대주의니 하는 소리 듣습니다. 쩝님같은식으로 욕하는사람들 사실 뒤에가보면 "한국적인 지저분한짓"은 혼자 다하지요. 아주 비하해서 표현하자면 쵸센징라시이쿠세고 좋게표현하자면 식민지시대부터 생겨난 열등감이 이세대까지 이어져온 슬픈현실이라고 할수있지요. 결국은 아호님의자신감과 쩝님의열등감의 차이입니다.

  6. 한국인 2008.12.25 22: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일본은 깨끗하고 질서 잘지키고 친철하고 이런내용이 과대포장되어 있다. 내가 일본가서 본결과 신호위반하고 가는 차도 여러대 있고, 지저분한 거리도 여러군데에 있고, 식당에 들어가는데 인사는 커녕 음식맛있다고 칭찬해 줬는데도 인사도 안하더만, 그리고 어디를 방문했을때 인사하는 정도가 우리나라보다 완전 떨어지던데...
    아뭏튼 일본의 이런것들이 과대 포장되어있다.

  7. 무대리 2009.01.07 09: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한국인씨, 일본이나 한국이나 케냐나 이디오피아나 비싸고 좋은데 가면 예의바르고 질서있고 친절하고 인사잘하고, 싸구려에 가면 그 반대고, 그런거 아닙니까? 근데 양국의 같은등급의 곳을 비교하면 일반적으로 일본의 하는것이 깔끔해 뵈니 우리도 벤치마크해서 되도록이면 개선할 필요가 있다는 뜻으로 쓰여진 페이지이지요. 일본도 알고보면 별거아니다느니 과대포장되어있다느니하는것은 우리의 소위 품질향상에 어떤도움도 되지않는 감성적인 의견이라고 봅니다.

  8. 교회다니는스님 2009.01.13 20: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제목은 분명 '공공디자인 한.일 비교 체험, 공항시설 및 안내사인 기능성 비교.' 인데
    이건 뭐, 글내용에 구체적인 비교따윈 없고 그냥 '나리타공항 좋네염ㅋ 니혼제 스고이' 이런 인상만 주는 내용뿐이니...대체 뭘 어떤걸 비교하는 글인지 정확하지도 않군요.
    제목을 수정해주시기 바랍니다 '나리타공항의 우월함'으로 말이죠.
    그리고 쩝님이 말이 좀 과격하게 하셨지 틀린말을 한건 아니라고 생각하네요.
    아호 이사람은 '한국 공항 후짐...'이라? 어디 촌동네 고속버스터미널만 다녀온 사람 처럼 말하니 당신이 배운 지식, 생활수준이 다 보입니다 그려...

    • 절다니는신부 2013.03.05 15: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스님말에 한표요ㅋㅋㅋ공감이요 자기나라 비하해서 말하는 사람들은..참 수준이 낮죠 많이 ㅋㅋㅋ

  9. 은하특급 2009.02.22 13: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난 뭐 비행기 탈 일이 없어 공항이용도 거의 없어 공항시설 코멘트는 할 수 없지만, 배타고 일본가서 후쿠오카공항에 자주 놀러간 적이 있다. 참으로 심플하지만 윗층에 환송객을 위한 넓은 공간이 있어 활주로의 비행기들의 이착륙과 면세점 내부 풍경을 그대로 즐릴수 있다.우리나라는 이런 게 없어 재미없다. 비행기도 알록달록 재미있는 그림을 그려놓아 구경거리고 크다란 국제선 국내서 항공기가 이륙하거나 착륙하는 모습은 장관이다. 우리나라 공항도 이런 환송테스크를 설치하면 좋을텐데..그까진 머리가 돌아가지 않으니..좀 아쉽다.

  10. うまとしか 2009.02.28 16: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中国よりはましやけど、まだまだ日本には及びまへんな
    空港だけやなく、街の清潔さもまだまだやな
    これは国民ひとりひとりが自覚してるかどうかや

  11. 3.1절 2009.02.28 2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아~~~야메나사이!! 사람 사는거 어디가나 다 같은거야!!!!!!!

    어디가 좆도 더 친절하고 안하고 그런걸 떠나서 사람은 밥먹고 싸는건 다 같아~~

    걍 그러려니해라~~~~~~~~~~~~~~

  12. 12345678910 2009.03.16 13: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김해공항이랑 나리타랑 비교하는거 자체가 좀.. 웃긴데?
    나리타랑 비교할거면 인천공항이랑 하셨어야죠~~~ㅋㅋ
    세계1위의 인천국제공항이 있다구요^^
    하하..
    김해 공항을 한번도 가본 적이 없기에... 패쓰~~~~~


우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