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딸아이 폰 보다 인생을 배웠다.

분류: Life Essay/Life Story 작성일: 2008.10.24 15:34 Editor: 마루[maru]

오늘 문득 아이들 방을 살펴보다가 학교엘 갈 때 두고 다니는 딸 아이의 핸드폰을 보게 되었다. 처음 핸드폰을 처음 사주었을 땐 좋아라 하면서 항상 들고 다니던 녀석이 요즘은 웬일로 집에 두고 다니는지 모를 일이다. 혹 학교에서 무슨 일이 있지는 않았나 걱정이 앞서기도 한다.

무심결에 살펴보다 바탕화면으로 설정해 둔 이미지를 보고는 마치 고압전선에 감전 된 듯 굳어 버리는 느낌을 받았다. 하나의 깨우침이라고 표현하면 적당할까?

마음 조정 시간

딸 아이 폰의 바탕화면은 방송 조정 시간을 패러디한 이미지에 '마음 조정 시간'이란 글귀를 보고는 수많은 상념들이 뇌리를 빠르게 스쳐 갔다.

늘 바쁘고 정신없이 앞만 달려온 자신의 삶에 여유를 가져보란 메세지인 것 같기도 하고 사회생활을 하면서 감정을 절제하지 못하고 격하게 흥분될 때 마음을 다스리는 조정 시간을 가져 보라는 무언의 조언같기도 했다.

그러면서도 초등학교 마지막 한 해를 마무리하고 있는 딸 아이가 폰 고리에 달린 죽어라 좋아하는 빅뱅 멤버의 사진도 아닌 '마음 조정 시간' 이란 깊은 의미를 가진 바탕화면을 설정해 놓은 의미가 마냥 궁금하기도 하다.

최근 블로그 운영 2년 3개월만에 1000개의 포스팅을 발행했고, 1000여명이 넘는 구독자로 부터 사랑을 받게 되었다. 자신에게 너무나도 기쁘고 자랑스러운 기록이자 의미있는 시간이지만  웬지 딸 아이 폰 속 '마음 조정 시간'이란 바탕화면을 보니 스스로를 되돌아 보게 된다.

아직은 기쁜 마음에 자축하긴 이르지 않은가? 그리고 현실의 성취에 자만하고 있지는 않는 것인지를 되묻게 만들고 나아가 지금까지 앞만 보고 달려 오면서 주위를 살피는 일에 소홀함은 없었고 그들에게 감사하는 일을 잊지는 않았는지를 호되게 꾸짖는 듯 싶었다.

사랑받기 급급하기 보다는 더 많은 사랑을 베풀고, 분노에 격한 마음보다는 용서로 안정된 마음을 유지할 수 있는 참된 인간의 모습을 거듭나도록 마음조정시간을 가져보라는 무언의 가르침을 일깨워준다.

딸 아이의 의도는 다르겠지만, 그 녀석도 뭔가 마음을 조정할 시간이 필요함을 느낀 까닭에 그랬을 터이고, 나 또한 딸아이의 폰을 통해 잠시 여유를 갖고 마음을 조정하는 시간이 필요하다는 오늘을 살아가는 고귀한 인생철학을 깨우쳤으니 딸아이에게 고마움을 느끼며 가슴 속 깊이 행복에 겨운 뜨거운 눈물이 소리없이 흐른다. 사랑한다 나의 딸, 나의 희망아!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글에 대한 여러분 의견을 남겨 주십시오. 감사합니다!
  1. Favicon of http://su.golbin.net BlogIcon 김Su 2008.10.24 15: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따님의 센스와 감성이 굉장한듯해요~

    멋진 여성으로 자라날것이라는 믿음이 팍팍!

    좋으시겠어요~

  2. Favicon of http://www.ncube.net BlogIcon 편리 2008.10.24 16: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저두 마음 조정시간이 필요한 시기인 것 같습니다. 마음 조정 좀 해야겠네요.. ㅎ

    • Favicon of http://www.designlog.org BlogIcon 마루[maru] 2008.10.24 17: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편리님 잘 지내시죠?
      너무 자주하면 오히려 해가 되니 아주 가끔씩 마음 조정 시간을 가져 보는 것은 강추합니다.
      주말에 바쁘실테죠? 홍대나 이대 앞에서 저녁이라도 한번 할까요.

    • Favicon of http://www.ncub.net BlogIcon 편리 2008.10.25 08: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음.. 토요일은 후배와 경복궁에 사진찍으러 가기로 했구요..
      일요일은 아직 계획이 없긴 합니다. ㅎ 한번 뵙고 싶은 마음이 간절하네요 ^^

    • Favicon of http://www.designlog.org BlogIcon 마루[maru] 2008.10.25 11: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일요일에 홍대나 이대앞에서 뵐 수 있으면 전화 한번 주시길 바랍니다.^^ 제 전화번호는 오픈되어 있으니 아시죠.ㅋㅋ

  3. Favicon of http://gongple.ip.or.kr BlogIcon 공상플러스 2008.10.24 16: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개념조정시간도 필요할까요? :)
    댙홓령 노트북 바탕화면에는 개념조정시간.ㅋㅋ

  4. Favicon of http://poem23.com BlogIcon 학주니 2008.10.24 17: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마음조정시간이라.. 괜찮네요 ^^

  5. 정상희 2008.10.24 17: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님의 댓글을 읽다가 저도 강하게 뒷머리를 한대 강타당한듯 합니다.
    물론 어린나이에 감수성 풍부한 따님의 센스에 놀랍기도 하지만
    님이 생각하시는 바와 같이 저 또한 지나온 30년이라는 시간동안
    한번도 자숙의 시간을 가졌던 적이 없었던것 같습니다.
    제가 일을한다는 핑계로 어린이 집에 보내면서 항상 나자신에게
    정당성을 부여 했었던것 한번도 미안하다고 진심으로 말해주질
    않았었네요 ^^
    감사합니다.
    저한테 영감을 준 글 감사히 읽고 갑니다.

    • Favicon of http://www.designlog.org BlogIcon 마루[maru] 2008.10.24 17: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정상희님
      저처럼 심하게 데미지를 먹으신 것 같습니다. ㅎㅎㅎ
      상희님 연배에 가까운 분들은 대부분 유사한 과정을 거치지 않았나 싶습니다.
      하지만 지금이라도 아이들과 함께 하는 시간을 조금씩 가지면서 마음의 대화를 나눠보는 것도 아이들에게 큰 행복을 안겨줄 수 있다고 생각됩니다.
      멋지고 행복한 가정을 이루시길 바랍니다.

  6. Favicon of http://www.soondesign.co.kr BlogIcon 이정일 2008.10.24 23: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어이쿠, 맘이 짠해오네요.

    우리 머슴아들에게선 절대로 발견할 수 없는 것이겠죠?

    • Favicon of http://www.designlog.org BlogIcon 마루[maru] 2008.10.25 00: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머슴아들은 은근히 가슴 뭉클하게 만드는 뒷담화를 한다는 사실을 모르시나 봅니다.ㅎㅎㅎ
      잘 지내시죠. 여전히 바쁘신 것 같은데 요즘은 경기가 어떠하신지 궁금합니다.
      전반적으로 힘든 상황이라 업계에 계신 분들 이야기를 들으면 절로 맥이 풀립니다.
      아무쪼록 어려운 시기 잘 헤쳐 나가시길 바랍니다.

  7. 박한일 2008.10.24 23: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우연히 왔습니다만...따뜻한 마음으로 돌아갑니다.
    제 휴대폰 배경도 저런 것으로 바꿔보고 싶네요.^^

  8. Favicon of http://blog.naver.com/f4100 BlogIcon 박종호 2008.10.25 00: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그 생각이 너무 예쁘면서도 성숙되었네요.
    앞으로 어떻게 성장해나갈지 궁금합니다.

    • Favicon of http://www.designlog.org BlogIcon 마루[maru] 2008.10.25 00: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직은 여리고 해맑은 사춘기소녀랍니다.
      요즘은 가끔씩 질풍노도의 반항을 일삼는다는...
      예쁘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쭉 지켜보시다가 한 인물로 성장하면 박기자님께 소개해 드릴께요.ㅎㅎㅎ

  9. 김정남 2008.10.25 09: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글을 읽다 눈물을 흘렸습니다. 집나간엄마를 대신해 조카를돌봐주고있는데,직장생활이며,아이들돌보기가 넘 힘들어서 아이들이 실수하거나, 말을 안들을때면 버럭소리지르고,어쩜그렇게말을안듣느냐며 혼을냈었는데, 아이들마음이 오죽할까요, 아이들은 그저 아이들일뿐인데 미움이 아이들을 혼낸것같습니다. 마음 조정 시간은 저에게 정말로 필요한것같아요,반성합니다.잘해주겠습니다.사랑해 내 이쁜 조카들!!!

    • Favicon of http://www.designlog.org BlogIcon 마루[maru] 2008.10.25 11: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너무 고운 마음을 가지신 것 같습니다.
      누구나 같은 입장에서는 모두 그렇게 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그러나 조카들을 늘 걱정하고 사랑하는 김정남님의 마음이 너무도 고맙고 감사할 따름입니다.
      사랑해 내 이쁜 조카들 이 한마디가 제 심금을 짠하게 만듭니다. 늘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10. 띠리링 2008.10.25 2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휴대전화가 있어야만 하는 초6. 쓰기만 하면 그 돈은 부모가 다 내 주는 센스. 참 답답한 대한민국의 현실 속에서 그저 남들이 하는 '마음조정시간'에 감격해서 득도한 듯한 말을 하는 부모.
    참 세상은 재미있다.

  11. Favicon of http://www.monolog.kr BlogIcon 月下 2008.10.25 23: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남기기

    전 위에 글을쓴 띠리링 같은 사람이 있어 세상이 참 재미있네요.

    센스있는 휴대폰 대기 화면이라고 생각합니다.


우드스